인물/지자체

Garuda Indonesia Sony Syahlan, “I like Korea and I also love Korean fo…

페이지 정보

기자 최고관리자 기자작성일 18-12-22 09:30

본문


[Sundaytimes=Chris Lee reporter]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who likes Korean food and understands Korean culture and Korea a lot, expressed his desire to have a Korean image, to love Korea more than Koreans, and to have tourism in Indonesia and Korea become active.
 
Sony Syahlan, who has three children with his wife (Ibu Joice), have been appointed as the general manager of Korean branch a year and a half ago, likes Korean food, loves Korean culture, and also likes to socialize with Koreans.


"The most impressive thing in Korea is food, especially Soybean paste stew, Sundubu stew, and Galbi, we love Korean food. It has been 29 years since Garuda flew to Korea. It will mark the 30th anniversary next year, and it has been a long-term relationship with Korea. And due to deep understanding of Koreans, Korean food is being offered in-flight meals in Garuda Indonesia.” said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e53bd18847cf558489710863406341de_1545438011_313.jpg 

There is also a Garuda Oriental Hollidays, which holds a 50 percent stake in Garuda Indonesia. Garuda Oriental Hollidays is a travel agency that provides services for people who come to Korea from Indonesia and deals only with tickets at Garuda Indonesia. For now, we will also sell Bali Unlimited Golf Packages for golf lovers who want to go to Bali from Korea."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explained that it had previously handled direct immigration procedures on-board of Garuda Indonesia, saying, "In the past, we had to deal directly on-board (in flight) due to the lack of staff on arrival time, which made it inconvenient for travelers to get through the airport, but now we have enough immigration staffs, so we hope that we will be able to make on-board immigration as convenient as we did before in the year 2019."
 
"If there is a difference and special choice of Garuda Indonesia, the aircraft of Garuda Indonesia has been very  new (less than five years) and SKYTRAX, the world's largest airport and the airline's service assessment site, selected the Five-star Airlines, Garuda Indonesia has been included in TOP10. He also added that Garuda Indonesia won the best flight attendant award in the world for five years from 2014 to 2018 and economy seat was recognized as the top priority for two years.

 

e53bd18847cf558489710863406341de_1545438032_6527.jpg
<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During the interview>


As Garuda Indonesia is advancing overseas, its Japanese branch is becoming the center of Southeast Asia. However, China is not under Japanese control anymore because its branch is independent and grown a lot now, but Korea is still under Japanese control.

In response,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said, "In the past, Japanese branch was in charge of China and Korean branch. However, the Chinese branch gained its independence, and I think the Korean branch will grow into an independent branch near future. And opening new office in Busan, the second largest city in Korea, is my new goal in 2019 and I hope to open a new route between Korea and Indonesia through the Busan office such as Busan–Jakarta and Busan-Surabaya."

 

Surabaya is the second largest city in Indonesia, which is similar with Korea's second largest city, just like Busan. It hopes to open direct flights between the city and Busan, South Korea. This will help Korea and Indonesia to promote the tourism industry.

"Our goal is to expand our flights to other countries around the world through Korean branches in 2019," he said. "We aim to launch flights to LA and San Francisco in the U.S. by 2019. In particular, a new model will be introduced starting from 2019. "I think the size of the new Boeing 777-300 will be much bigger since it will be introduced and operated with a new model," he said. "The Airbus 330-300 will have 24 business seats and 263 economy seats, while the Boeing 777-300 will provide a much more comfortable rest with 26 business and 367 economy seats.

 

e53bd18847cf558489710863406341de_1545438485_2832.jpg 

Sony Syahr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has served four years in Korea. "I want to stay in Korea for a long time and finish what I've been doing for a long time," he said. Especially, I want to fill a total of four years. "I think it is possible for me to pursue and dream about my two-year term in Korea," he said. "It is true that I want to stay in this  beautiful country. I want to see the future of Garuda Airlines, which is expanding through Korea to the world by working for a longer period of time in Korea. However, it is our headquarters` choice that matters when it comes to personnel management, so we have to follow the company`s decision to appoint personnel."
 
Prior to coming to Korea, he worked at the Padang office in Indonesia, said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who said, "If you go to Jakarta, you can visit Bali and many tourist resorts in Indonesia." "If Korean tourists visit Indonesia, they will be able to enjoy a comfortable trip and rest with Garuda Indonesia," he said. "When Koreans visit Indonesia, I would like to recommend Manado and Labuan Bajo.” Manado is famous for scuba diving, which takes about two hours by plane from Jakarta, and Labuan Bajo is a two-hour and a half flight from Jakarta. You can see Komodo Dragon in Komodo Island and People can Scuba diving with Manta rays in Labuan Bajo.

 

e53bd18847cf558489710863406341de_1545438509_918.jpg

We hope many Korean tourists will visit Indonesia and also Indonesian tourists visit Korea. This can be open up the future of the mutual tourism industry for both countries.

 

Instagram: chrislee_zumba
email: justdoitgogo@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도열 원장이 축사하고 있다>  ​[선데이타임즈= 오양심 기자] 국가발전정책연구원(원장 최도열, 이하 국발연)은, 1월 10일 오전12시, 국립현충원을 참배하고, 1월 정책세미나를 개최했다. ​국가발전정책연구원 최도열 원장은 방명록에 ‘국가를 위해…

[선데이타임즈=조성민 기자]2019년 중앙대학교 행정대학원 최고위정책과정 총동문회 정기총회 및 신년회가 중앙대R&D 102관 UC세미나실에서 개최되었다. 이날 행사에는 오세훈 전 시장(50기),  이재오 전 의원(53기)을 비롯하여 150여명의…

[선데이타임즈=김수정 기자]관악구체육회(회장 박준희 구청장)와 연세건우병원(병원장 박의현)은 관악구청에서 ‘건강한 관악, 행복한 생활체육’을 위한 민?관 협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의료협약을 14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관악구 거주 주민들은 연세건우병…

[선데이타임즈=정연익 기자]서울시는 금일(`19.1.12) 12시 ‘초미세먼지 주의보’에 이어 ‘수도권형 비상저감조치’가 추가 발령(17시 15분)됨에 따라, 이용객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1월 13일(일)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운영을 전면 중단한다.  서울광장 …

[선데이타임즈=조성민 기자]최근 우리나라 정치가 많은 변화를 겪고 있다. 지난 정부 하반기부터 보수가 무너지고 여대야소의 정치지형이 형성되면서 보수는 보수다운 목소리도 제대로 내지 못하고 진보정치 환경에서 새로운 전환점을 모색하고 있다.이런 상황에서 동국대학교 한희원 …

   <오인섭 화백>   [선데이타임즈=강지혜 기자] 오인섭 화백의 초대전이 1월 8일부터 26일까지 경주 라우갤러리(경북 경주시 알천북로 1. 전화 054-772-9556)에서 ‘생성과 소멸은 결국 한줌 흙으로’라는 주제로 열린다…

[선데이타임즈=이정은 기자]외교관의 아내로 한국에서 생활하며 한국과 특별한 관계를 맺고 있는 Dewi가 양평에 있는 알예술박물관(Egg Art Museum, Helena Kim Ju)을 찾았다. 주한 인도네시아 대사관에서 영사 및 의전담당 참사관으로 근무하고 …

 <단체사진이다>  [선데이타임즈=조민수 기자] 한글세계화운동연합(회장 오양심)에서는 1월 4일, 서울 역삼동 본사에서 제28회 정기세미나 및 신년하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이태호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각 본부장과 …

[선데이타임즈=정연익 기자]여성의 노동권 및 모성권 보호, 경력단절 예방 및 일‧가정 양립 지원을 위해 서울시가 설립한 서울시 금천직장맘지원센터(센터장 김문정, 이하 금천센터)가 사업장 인사담당자를 위한「일‧가정양립지원규정 매뉴얼」을 발간했다.   이번 매뉴얼…

[선데이타임즈=정연익 기자]서울시가 올해도 어김없이 12월 31일(월) 자정, 보신각에서 시민들과 함께 제야의 종을 울리며 한 해를 마무리하고 힘찬 새해를 맞는다. 올해는 중증외상환자의 소생률 상승에 기여한 이국종 교수, 50년 넘게 독도를 지켜온 독도지킴이 故김성도 …

<양승옥 교장이 제11회 대한민국 환경봉사대상' 시상식에서, 환경봉사대상을 수상한 장면이다>​ [선데이타임즈=오양심 기자] 양승옥(중국 청도시 이화한국학교 국제부)교장은 28일 국회의원 회관(헌정기념관)에서, '2018 국제환경봉사 가이아 대상 및 …

 <왼쪽부터 임영국천안본부장, 오양심회장, 오일영대외협력본부장, 송인순홍보국장, 김총회대외협력위원이 제27회 세미나 및 송년회를 하고 있다>​[선데이타임즈=조민수 기자] 한글세계화운동연합 천안본부에서는 12월 26일(수), 서산 삼길포항에서 선상 낚…

[선데이타임즈=임한철 기자]서울시는 혁신적인 기술을 개발했지만 상용화·사업화 실적이 없어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실험공간과 예산을 제공하는 ‘서울시 혁신기술 공공테스트베드 제공 사업’에 55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

경기가 사라지고 있는 백암온천의 야경
[선데이타임즈=윤석문 기자]정부의 탈원전 정책에 따라 울진군이 최대 위기를 맞고 있다. 한울원자력발전소 건설로 울진군은 각종 지원 혜택을 받아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긍정적인 영향이 있었지만, 환경오염이라는 측면에서 부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었고, 범국가적 경제불황에 탈원전…

[선데이타임즈=윤석문 기자]이동호(51) 육군 준장이 제12대 고등군사법원장으로 취임했다. 고등군사법원은 어제(21일) 서주석 국방부차관 주관으로 국방부 법무관리관, 역대 고등군사법원장, 국방부 시설본부장 및 고등군사법원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제12대 고등군사법원장 취…

[Sundaytimes=Chris Lee reporter] Sony Syahlan, the General manager of  Garuda Indonesia Korean branch, who likes Korean food and u…

[선데이타임즈=임한철 기자]남해군이 군민 소통을 통해 지방자치시대 풀뿌리 민주주의를 실현하기 위한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소통[疏通]이란 “막히지 아니하고 잘 통함” 또는 “뜻이 서로 통하여 오해가 없음” 이라는 사전적 의미를 갖고 있다.  최근 기업을 비롯한 …

[선데이타임즈=고가온 기자]어린이집 및 유치원이 유보통합, 유치원3법 등의 많은 문제로 소란스러웠던 2018년을 보냈다. 의왕시 어린이집 총연합회 또한 바쁘게 한 해를 달려왔으며, 정부의 방침에 따라 희비가 엇갈리는 시간을 보내며 한 해를 보냈고, 지난 19일(수요일)…

[선데이타임즈=윤석문 기자]힘들고 어려웠던 환경을 딛고 기업인으로 성공한 기업인이 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상경하여 대학 진학의 꿈을 이루지 못했던 과거의 아픔이 있었기에 집념으로 학업에 도전하여 한양대학교에서 석사학위까지 받았고, 이제는 제2의 멋진 인생을 개척하며…